Wordlovers

한국어

위클리프 사역

게시판

Link

박요섭/조선향 선교사가 섬기는 카니누와 부족이 살고 있는 굿이넙 섬에 태풍 급의 강풍으로 인해 주택과 식용 작물 밭이 망가져서, 앞으로 다시 수확이 가능해질 6-8개월 동안 식량과 주택 재건 도움이 절실하게 필요한 상황입니다. 작년의 심각한 가뭄과 지난 2월의 홍수에 이어 3 강풍으로, 연속되는 재난에 고통받고 있는 이들을 위해, 특히 카니누와 민족을 위해 여러분의 기도와 도움을 부탁드립니다!

(아래 내용은 다음 웹페이지를 번역한 것입니다. https://www.legendfm.net/blog/15-000-homeless-after-strong-winds-hit-goodenough-island)

-----------------------------------------------------------------------------------

강풍으로 인해 마을 주민들이 지푸라기로 엮어 만든 집이 부서져 기둥만 남았고, 얌, 바나나 밭과, 쌔고 나무 등이 심하게 파괴되었습니다.”

 

키리위나 굿이넙 지역의 굿이넙 주민 약 15,000명이 지난 말에 이곳에 불어닥친 태풍 같은 강풍으로 집이 없어지고 심각한 식량난에 시달리고 있다.

 

울루투야 빌리지 서기, 베네딕트 토와왈라 씨가 보고한 바에 의하면, 강풍이 전역을 강타했고 북쪽에 있는 10ward 카운슬 지역이 가장 피해를 봤다. 디오디오, 아이카와, 와이불라, 우라우파, 이바와나, 와툴루마, 이다카메나니, 울루투야, 히야발리 워드 등이 지역에 포함된다.  (워드는 지역 정부 관할 하에 있는 작은 지역 단위들을 뜻한다.)

 

강풍으로 인해 마을 주민들이 지푸라기로 엮어 만든 집이 부서져 기둥만 남았고, 얌, 바나나, 쌔고 나무 등이 심하게 파괴되었습니다.”

 

지역 의원 아브라함 씨에 의하면 그가 사는 아이카와 지역에서는 강풍으로 85 채의 집이 파손되었고, 주식 중에 하나일 아니라 지붕 재료로도 많이 사용되는 쌔고나무와, 모든 식용 작물 재배 밭들이 파괴되었다고 한다.

 

오야바아이 산, 산타마리아 중고등학교 근처에 디지셀 회사가 세운 유일한 송신탑 역시 부서져서 외부 세계와 통신이 완전히 단절되었다.

 

결과 수천 가정들이 현재 극심한 식량 부족을 겪고 있고, 정부 지원이 별로 없는 터라 어떻게 해서든지 야생 얌과 코코넛을 찾아 가족들을 부양하려 하고 있다. 새로 밭을 갈고 수선하여 작물을 심는다 해도 약 6-8개월이 지나야 수확을 거둘 있어서, 앞으로 가족들을 먹일 식량이 고갈될까 두려워하고 있다.

 

사실 굿이넙 주민들은 지난 2018년의 심각한 가뭄 끝에 올 2월에는 홍수에 시달리고, 이제 강풍까지 불어닥쳐 심각한 파손과 고통이 더해지고 있다.

 

이들에게는 현재 절대적으로 구호 물자 공급이 필요한데, 앞으로 수확을 하기까지 6-8개월 동안 우선 가족들을 먹일 쌀과, 독감 말라리아 예방 약이 급하게 필요하다. 주택 재건을 위해서는 나무를 잘라 전기톱 또한 절실하다.

 

키리와나 굿이넙 더글라스 토무리에사 회원들과 밀른 베이 캐톨릭 교회에서 약간의 구호 물자가 전달되었지만, 장기적으로 지역 가족들을 먹이기에는 턱없이 부족하다.

 

밀른 베이 재난 본부에서는 2 전 직원을 파견하여 정부의 구호를 위한 보고서를 작성케 했으나, 오늘까지도 아직 중앙 정부에 보고서가 제출되지 않았고, 지역 주민들은 심각한 식량난을 겪고 있는데도 중앙 정부로부터의 지원은 요원해 보인다.  

 

한편 수도인 포트 몰스비에 살고 있는 굿이넙 출신 사람들은 고향에 있는 친족들을 돕기 위해 모금 운동을 시작했으며, 오는 주말에는 손수레 밀기’ 통한 기금 모음 행사를  예정이다.

 

필자 역시 중앙 정부와 기부 단체 각종 비지니스 기업들이 굿 이넙 주민들을 위한 구호에 나서주길 촉구하는 바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7년 말 세계 성경번역 현황 이상협 2018.01.14 230
공지 2015년 말 현재 성경번역 통계 dadlove 2016.04.03 1231
공지 위클리프 캐나다 한인 사무국 genazer 2015.12.07 1777
44 잘스 선교 훈련을 마치고... 윤기태 2019.06.17 3
43 박요섭 조선향 선교사 동역서신 2019-06 관리자 2019.06.08 3
42 박요섭 조선향 선교사 동역서신 2019-05-13 이상협 2019.05.13 13
» 굿이넙 섬에 재난, 긴급 구호 필요: 이규준 2019.04.18 134
40 박요섭 조선향 선교사 기도편지 2019-04 이상협 2019.04.03 35
39 L/C 선교사 사역 소식지 (A 국, Z 언어 성경번역) 이상협 2019.02.24 28
38 박요섭 조선향 선교사 기도편지 2019-02 이상협 2019.02.08 29
37 윤기태 (양희숙) 선교사 사역 소식지 / 2018년 12월 윤기태 2018.12.17 21
36 윤기태 (양희숙) 선교사 사역 소식지 / 2018년 8월 윤기태 2018.11.19 85
35 이규준/한진숙 선교사 사역 소식지 (2018년 11월 4일) 이상협 2018.11.03 53
34 박요섭 조선향 선교사 기도편지 2018-10 이상협 2018.11.03 275
33 홍현민 & 홍귀주 선교사 사역 소식 이상협 2018.11.03 114
32 박요섭 조선향 동역서신 2018-06 (No. 39) 이상협 2018.07.24 98
31 마르다 선교사 사역 기도 편지 이규준 2018.07.02 506
30 이규준 한진숙 선교사 사역 소식지 180605 이규준 2018.06.04 139
29 박요섭 조선향 동역서신 2018-02 (No. 38) 이상협 2018.02.26 72
28 이규준 한진숙 선교사 사역 소식지 이규준 2018.02.13 157
27 이규준/한진숙 선교사 사역 소식지 171107 이규준 2017.11.03 105
26 이규준/한진숙 선교사 사역 소식지 (2016.6.18) 이규준 2017.06.18 96